티스토리 뷰

1. 컴퓨터가 없었다. - 미국에서 PC를 구매하려는 분은 꼭 보시길

Dell D630은 결국 인터넷이 아닌 학교에서 구매했다. retail price가 대략 1900달러 남짓이나, 학교에서 사면 1300여 달러 (세금포함) 남짓, 내가 원하던 사양은 아니지만 나름 싸게 구매한 셈이다.

왜 원하는 사양으로 인터넷에서 구매를 하지 못했느냐고 하면...

"구매할 방법이 없어서다."

미국에서 꼭 필요한 것 두가지가 Driver License와 Social Security Number다. 우리나라로 치면 하나는 운전면허증, 하나는 주민등록증정도가 될거다. 신분을 확인할 때는 꼭 Driver License를 보여줘야하고, 무언가 중요한 거래를 하기 위해서는 Social Security Number가 꼭 필요하다. 문제는 911 이후에는 유학생에게 쉽게 발급해주던 Social security Number를 일자리를 얻어야 받을 수 있도록 바꾸어버린 점이다. J1 비자와는 달리 내가 받은 F1 비자 (자세한 설명은 생략)는 방학때는 full time job을 얻을 수 있지만, 학기 중에는 20시간 / week이고 그나마 학교 내의 아르바이트 job만을 얻을 수 있다고 한다. 당연히 한정된 자리를 얻기 위해 경쟁은 피터지고, SSN을 얻기란 매우 어려운 일이 아닐 수 없다.  

사설이 길었는데, 중요한 점은 SSN이 없으며 credit card를 발급할 수 없다. 대신 많은 유학생들이 자신들의 신용관리에는 별 도움이 안되는 devit card (우리나라의 직불카드)를 사용하는 데, 이번 컴퓨터를 구매하려고 보니, devit card로 온라인 거래하기에는 많은 문제점이 따른다. 100달러 정도는 상관없지만, 1000달러 이상을 구매하려고 하니 SSN을 입력시키라고 하는 것이다. Jack1.

하지만, 포기하지 마라. 한국에서 만들어둔 international credit card들이 있지 않은가? VISA 마크가 당당히 찍힌 카드로 결재를 하고 나서 컴퓨터가 도착하기를 기다리고 있는데, 결재가 안된다는 메일이 Dell측에서 날아온거다. 대체 무슨 일이야!!!!

한국 카드사에 전화까지 걸어서 알아낸 사실은 '한국은 인터넷 보안 강국'이라는 사실이었다. 잘 아시겠지만 한국에서 카드 거래할 경우는 공인인증서 확인, 또는 안심거래 등의 안전 프로그램이 가동한다. 이 과정을 거치지 않은 결재는 당연히 카드사에서 'OK'사인을 내주지 않는다. 즉, 미국의 컴퓨터 쇼핑몰들이 '안심거래' 와 '공인인증서' 확인 프로그램을 깔기 전에는 300달러 이상의 쇼핑은 요원한 것이다. 어찌 이럴수가!!!

내가 컴퓨터를 고르느라 낭비한 일주일의 시간은 뭐지? 진실을 알게 된 순간 힘이 빠지고 쓰러질 뻔 했다. F1비자를 가진 Asian student는 그냥 학교가서 사는 게 제일 속 편한 선택인 것이었다.

2. 프로그램이 없었다. - 외장하드 인식 문제로 고생하는 분들은 꼭 보시오!!!

우여골절 끝에 학교에서 컴퓨터를 구매한 것 까지는 좋았는데 외장하드에 넣어온 프로그램을 깔 수가 없었다. 500G짜리의 외장하드인데 XP에서 하드 디스크 자체는 인식을 하지만, partition과 drive를 인식하지 못하는 것이다. 그러니 데이터를 가져올 수가 없다.

학교가서 여러 컴퓨터에 접속을 시켜봐도 마찬가지고, 구매한 업체에 문의를 해봐도 뾰족한 수단이 있을리있나? 이 만리 타향에서. 포토샵도 깔지 못하고, PC에 백신도 깔지 못한채 불안한 닷새를 보내야 했으니 속이 터질 노릇이다. 외장하드를 포맷시키면 쓸 수 있지만, 그안에 만리 타향을 헤치며 가져온 소중한 데이터들은 어쩌란 말인고? 더구나 7년간 찍어온 사진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데...
 
구글도 네이버 즐검색도 별로 도움이 안되던 이때, 홀연 아릿따운 한 후배가 프로그램을 하나 추천해 주었다. Made in Korea 프로그램, Final Data.

결국 지금 10여시간 째 이 프로그램을 사용해서 파일을 복구 중이다. 외장하드에서 파티션이나 드라이브를 복구하는 데는 실패했고, 파일 복구에는 성공했다. 가져온 utlity들은은 거의 살려내서 백신은 깔아놓았고, 포토샵도 설치했다. 무엇보다 안심하고 PC를 쓸 수 있다는 사실이 가장 감사한 사실이다. 그리고 final data의 성능에 감동하고 있는 중이다.

지금은 영화/드라마 파일들을 복구 중인데 아마 이 작업은 이번 주 내내 진행될 것 같다. 룸메이트의 외장하드에 180G정도의 빈공간이 있어서 이를 활용하여 일단 데이터를 복구하고, 내 외장하드는 파일 복구가 끝난 후 format, drive를 잡은 다음 다시 데이터를 copy and paste하면 되겠지.

결국, 파란만장했지만 컴퓨터는 다시 쓸 수 있게 되었으니 감사한 사실이로세. 좋은 프로그램을 알려준 후배에게 감사를.
댓글
댓글쓰기 폼